• 왜 캐공인가?
  • 캐공 야간상담
  • 연수프로그램
  • 생생현지소식
  • 공지사항
  • 할인정보
  • 생생경험담
  • 사무실소식
new
hot
학원과의 원스톱수속 당신을 위한 연수플랜

생생경험담
게시판 뷰
제 목 토론토 EMBASSY ENGLISH 어학원 - 대중교통
학 교 Embassy English 지 역 토론토(Toronto)
작 성 일 16-07-09 14:01 작 성 자 Aiden 조 회 2,293

항상 다른나라를 오다보면 느끼는건데 우리나라에서 당연하게 생각했던게 당연한게 아닐 수 가 있다는것이다.
오늘은 그것들 중의 하나 횡단보도와 대중교통에 대해서 써보려고한다.
처음 왔을때 어차피 여기에 아는 사람 하나 없어서 혼자 많이 다녔다.
다운타운에서는 사람들이 많다보니까 신호등이 잘켜지고 잘다녔는데 
집근처는 사람들이 많지않아서 나혼자 기다릴때가 많다.
그러는 동안에 한국처럼 차신호와 같이 횡단보도등 불이 들어와야하는데 
나는 한참을 기다려도 불이 들어오지가 않았다.
뭔일인가... 고장난건가? 이렇게 생각했는데..
밑 사진을 참고하면 화살표 방향으로 되있는게 있는데 이게 각 횡단보도마다 양 끝에 하나씩있다.



예를 들어 사거리에 횡단보도가 4개가 있으면 8개의 저런 화살표가 표시되어있다.
(물론 없는데는 알아서 불이 잘들어온다) 나는 처음에 이게 왜 있나 싶었다.
뭐 기껏해야 청각장애인을 위한거라고 생각했을 뿐이다. 
뭐 결국은 저 화살표를 눌러놓으면 자동차 신호와 같이 바뀌면서 통과할 수 있었다.
심지어 저게 나는 버튼이라고 생각도 못한게 거의 대부분이 누르면 누르는 감각이 없다.
그냥 유격이 조금 있는건가라는 정도? 생각 되어질 뿐이다.
또 여기서 신기한게 사진에는 안찍혔지만 한국처럼 횡단보도 표시줄이 줄무늬로 거의 되어 있지 않다.
어떤데는 가보면 그냥 가도로 같이 인도의 연장선? 시멘트를 깔아놧다. 이게 횡단보도다. 
또 어떤데는 딱 2줄만 세로로 그어져 있다.
한국처럼 줄무늬로 비대칭으로 되있는데는 거의 못본거같다
지금 이시점에서 긴가민가한게 우리학원앞에는 그렇게 되있었던거 같은데 잘모르겠다.
확실히 90퍼센트 이상은 그런거같다.
다른얘기로 첫번째 사진을 보면 토론토의 대중교통 (TTC)중 버스정류장에 있는 버스노선도다.



여기에는 시간도 일주일치 다 적혀있다.
하지만 역시 한국이 대중교통문화와 비교해보면 일단 나는 캐나다에 환상이 있었는데 여기 TTC는 솔직히 조금 지저분하다고 느껴진다.
시설또한 노후화 된게 많다. 나중에 알고보니 30년전에는 TTC가 세계최고 였다고 한다.
또 한국에서는 지하철이 운행중 잠시 멈추는건 응급상황일때 주로 정지하는데 여기는 정말 자주 선다.
거짓말하나 안 보태고 한번 타면 최소 한번은 멈춘다. 이게 노선이 꼬여있어서 그런거 같다.
그리고 지금의 우리의 대중교통은 체크카드와 같은것이 하나로 거의 통합되어서 
전국 어디서나 한카드로 사용할 수 있다.
하지만 여기는 다르다. 
학원갈때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때문에 메트로패스 한달권을 사서 사용하는데. 오직 토론토 밖에 못사용한다.
한국으로 치면 예전의 대구? 심지어 더럽게 비싸다. 한번타는데 3불이다.. 
한국에서는 상상도 못한다.
느린데다가 비싸고, 자주 멈추고, 아... 지하철안에서 인터넷이 전혀 터지지 않는다.
지금 인터넷이 되기 위해 구축공사를 진행중이라고 들었지만 일단 내가 있는동안은 전혀 구축되지않을거같아서 기대는 하지않는다.
또한 휴대폰요금도 한국에 비하면 비싼축이니 와이파이존 아니면 거의 사용을 안한다. 

 

게시물수 2,472개
게시판 리스트
번호 사진 제목/내용 작성자 날짜 조회

[제29회감사이벤트] 간단하게 응모하고 대박행운의 주인공이 되… (2)

[더보기]

캐공 03-10 24,345
2472

[벤쿠버] VIC - 액티비티

학원 액티비티는 매월 말에 캘린더로 확인할 수 있어요. 거의 매일 액티비티가 있고 무료인 것도 많아서 잘 이용하면 좋아요. Coffee Chat, Soccer, Hiking 등 다 무료예요!! 주말에는 시애틀, 로키, 빅토리아 투어도 있어요. 캐나다는 첫째 주 월요일이 휴일인 달이 많아서 2~3일 시간 내서 여행하기 좋아요. 이 때 빅토리아나 시애틀 가는 친구들이 많아요 학원 액티비티가 아니더라도 마음 맞는 … [더보기]

코기 10:40 1
2471

[벤쿠버] VIC - 레벨테스트, 오리엔테이션

VIC 레벨테스트에서는 듣기, 읽기, 문법 시험을 보고 한 시간정도 걸려요. 문제 유형은 토익과 비슷한데 토익보다는 쉬웠어요. 시험이 끝나면 2층 사무실에서 한국인 카운셀러 선생님이 오리엔테이션을 해주십니다. 이 때 원하는 수업을 생각해 두면 좋아요. 한국어 오티가 끝나면 캐내디언 선생님과 1:1로 스피킹테스트겸 수업배정을 해요. 보통은 AM 수업으로 General ESL을 듣는데 저는 문법을 또… [더보기]

코기 10:38 1
2470

[토론토] SGIC - 허가네 막창구이

내사랑 막창... 원래는 곱창과 막창을 같이파는곳을가서 두개를 다 먹으려고 했으나.. 같이 파는곳이 어딘디몰라 또 다시 허가네로 갔다 늘 줄을서서 먹었었는데 평일이라 그런지 줄은 없었다 !  일본인친구 3명 한국인 3명이서 막창2인분 족발라지 순두부찌개를 먹었는데 양이 딱 맞았다.. 아마도.. 한국에서 먹는것같고 ㅠㅠ 너무 맛있었다 일본인 친구들한테 막창을 설명했을때 좀 놀라보… [더보기]

JinnyS2 10:33 1
2469

[토론토] SGIC - 다운타운 타코맛집

이튼센터에서 쭉 내려오다보면 타코가게가 있는데 친구들 사이에서는 유명한집이더라구요 ~~ 가격도 괜찮고 직원들도 친절한데 ㅠㅠ 단점은 앉을곳이 많이 없고 서서먹어야 한다는거.... 먹으면 막 배부르진 않는데 간단히 먹긴 좋은거 같아요 ㅎㅎ 맛도 있었어요 ~! 핫소스 뿌려먹으면 맛있다고해서  뿌렸는데 옆에서 일본친구가 이거 진짜 매우니까 조금만 뿌리라는거 .. 한국인은 매운거 … [더보기]

JinnyS2 10:32 1
2468

[토론토] SGIC - 다운타운 카페

학원 근처에 있는 유명한 카페인데 다운타운에 있어요 ! 설탕의 농도 펄이나 파우더도 원하는데로 정할수 있었고 흔히 먹는 타피오카펄이 아닌 알로에나 젤리같은것도 있더라구요 ! 가격은 좀 비싼편이에요 7-8불정도 ! 이것저것 주사기안에 들어있고 실린더?안에도 알록달록 파우더가 들어있어서 이쁘고 신기했어요 직원들도 다 가운을 입고있더라구요 마치 실험하는 느낌?을 내려고 한것 같아요… [더보기]

JinnyS2 10:30 1
2467

[토론토] GV - 레벨테스트

  저희 학원은 GV 어학원이에요 제가 작년에 필자닷컴 통해서 세부 SMEAG 클래식캠퍼스로 12주 연수다녀왔는데 그때는 학원생 절반이 한국인에다가 학원 매점에 가면 다 한국식품이어서 좋았는데 여기 GV는 학원에서 한국인 찾아보기가 정말 힘들어요. 대부분 브라질, 멕시코, 콜롬비아, 스위스, 사우디아라비아쪽 학생들이많구요 한국인이나 일본인은 종종있고 중국인은 아예없어… [더보기]

강새누리 07-20 574
2466

[토론토] GV - 3주차 일기

  안녕하세요 여기 온지도 벌써 3주가 되어가네요. 저는 토론토 st.George 역에 있는 GV어학원에서 EAP과정을 수업중입니다. 일단 학원은 위치적으로 너무 좋아요! st.George역은 line1과 line2가 겹치는, 환승가능한 역이어서 학원끝나고 캐공사무실이나, Dundas역에가서 쇼핑하기도 좋고 또 다운타운에 놀러가기에도 좋아요. 노선만 보면 엄청 멀어보이긴 하는데 역마다 사이사이 간격이 매우 … [더보기]

강새누리 07-20 571
2465

[토론토] GV - 첫 연수일기

  안녕하세요 저는 6월 1일에 토론토에 도착하여 온지 3주차인 유학생입니다. 저는 현재 토론토 GV어학원에서 연수중에 있구요 3개월뒤 키치너에 있는 코네스토가 컬리지에 입학예정입니다.   저는 필자닷컴을 통해 작년 9월~12월 세부에 있는 SMEAG 스쿨에서 아이엘츠시험(W 5.5/R 6.0/S 6.5/L 7.5)을 보고왔구요 한국에서 6개월간 알바를 하고서 이곳 토론토에 왔습니다. 저는 이곳으로… [더보기]

강새누리 07-20 581
2464

[토론토] ILAC - 블루마운틴

겨울에 스키장으로 유명한 블루마운틴!!을 날씨 좋은 봄에 다녀왔다:)이 여행의 시초는 홈메이트중 언니 한명이(단비언니♡) 오고 나서부터인데..ㅋㅋㅋ처음 오자마자 너무 친자매 처럼 친해져서(나포함 3명) 한명은 곧 한국으로 돌아가서 그 전에 같이 여행 가자고 얘기가 나오면서 급 결정한 블루마운틴♡ 단비언니가 운전을 잘해서 렌트해서 다녀왔다.  인터넷으로 렌터카 예약을 미리해놓고 영앤블… [더보기]

김현아 07-20 589
2463

[토론토] ILAC - 용돈 관리법

여행을 좋아하는 나는 사실 한국에선 돈을 아끼지않고 쓰는 편이라 여행에서는 어디에 뭘 썼고 얼마였는지 적어놓는 습관이 생겼다. 친구들과 국내여행이나 해외여행 갈때도 내가 총무를 맡는다. 그 습관때문인지 토론토에 가계부를 사왔다. 사실 밀릴줄 알았는데 지금까지 한번도 안밀리고 돈도 다 맞다.  처음 도착하고 얼마 안되서는 학원-집 이랬어서 돈 쓸 일이 별로없었는데 어느정도 적응되… [더보기]

김현아 07-20 581
2462

[토론토] ILAC - 이스라엘 음식

오늘은 일본 친구 생일을 맞아 반 친구들과 이스라엘 음식을 먹으러 다녀왔습니다. 이스라엘은 독일문화의 영향을 많이 받아 음식도 독일 음식과 상당히 비슷하다고 이스라엘 친구가 말해줬습니다. 저희는 패트릭 역 근처에 있는 이스라엘 음식점에 갔는데요. 생소한 저희에게 일일히 기호에 맞게 추천해준 친구 덕분에 좋은 음식을들 많이 먹을 수 있었습니다.  저는 슈니첼을 시켰는데요.… [더보기]

유땡이 07-19 679
2461

[토론토] ILAC - 콘서트와 야끼니꾸

안녕하세요 오늘은 친구들과 일본식 바비큐 요리인 야끼니꾸를 먹고왔습니다. 위치는 bay역 근처에 위치해있고 디너타임으로 35불만 내면 여러가지 종류의 고기를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습니다. 저희는 야끼니꾸 소 혓바닥(처음이었지만 맛있음) 및 여러가지 종류의 고기를 먹었는데 삼겹살에 익숙했던 한국 사람들에겐 참 새로운 경험이었던거 같습니다. 저희는 밥을먹고 imagine dragons 밴드 … [더보기]

유땡이 07-19 660
2460

[토론토] ILAC - 수업내용

Level8 Kaela는 그 전 반인 Gian과는 다른 방식으로 수업을 한다. 일단 Gian은 컴퓨터를 많이 활용하고 프린트를 무조건 준비해주는 반면, Kaela는 책에 나와있는 부분을 칠판에 적는 식으로 진행한다. 일단 Gian반이 내 첫 수업이었고 워낙 전자식에 익숙해져있는 나는 Kaela수업에 적응하는 시간이 조금 걸렸다.  수업마다 스피킹,리딩,단어 등 그날 그날 하는게 다르지만 주로 문법과 발음은 칠판에 … [더보기]

김현아 07-19 674
2459

[토론토] ILAC - Winsor캠핑

오늘은 홈스테이 가족들과 제 친구들과 윈솔 지역에 캠핑을 1박 2일로 다녀 왔습니다. 윈솔지역은 디트로이트와 다리하나 끼고 있는 지역이고 토론토에서 3시간정도 달려야 올 수 있는 곳입니다. 강 건너편으로 보이는 디트로이트를 보면서 정말 건너가고싶었지만 비자과 없는 관계로 멀리서 지켜보기만 해야했지만 멀리서 지켜본 야경도 상당히 이뻤습니다. 윈솔지역은 토론토에 비해 작지만 있을… [더보기]

유땡이 07-19 670
2458

[토론토] SSLC - 포르투갈vs스페인 월드컵

월드컵이 개막했습니다. 학원에 남미친구들이 많아서 그런지 그 열기가 한껏 느껴지는것 같아요. 학원에 유니폼도 많이 입고 나오더라고요! 이 날은 포루투갈 대 스페인의 경기가 있는 날이였어요. 학원 바로옆에 스포츠펍이 오픈했는데 학원이 끝나고 반친구들과 선생님과 함께 경기를 보러갔어요:)   낮부터 시원한 맥주와 최고의 경기를 보니 정말 재미있었어요. 한국축구만 관심을 가지고 … [더보기]

SUBEEN 07-19 672
and or
  • home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