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왜 캐공인가?
  • 캐공 야간상담
  • 연수프로그램
  • 생생현지소식
  • 공지사항
  • 할인정보
  • 생생경험담
  • 사무실소식
new
hot
학원과의 원스톱수속 당신을 위한 연수플랜

생생경험담
게시판 뷰
제 목 [벤쿠버] ILAC - 조프리 레이크
학 교 ILAC 지 역 벤쿠버(Vancouver)
작 성 일 19-09-04 17:35 작 성 자 SMARK 조 회 1,411

안녕하세요

오늘은 자유주제로 연수일기를 작성하겠습니다.

저는 이번에 친구들과 함께 조프리 레이크에 다녀왔습니다. 제가 알기로 록키마운틴에 여행을 가는 분들이 조프리 레이크에도 가는걸로 아는데요, 저는 다음주에 토론토로 여행을 가기 때문에 예산부족으로 록키마운틴에 가지는 못할것 같습니다.ㅠㅠ 그래서 그나마 밴쿠버에서 가까운 조프리 레이크로 당일치기 여행을 다녀왔어요.

 

조프리 레이크는 그나마 밴쿠버에서 가까운 편이지만 그래도 먼 편이라 스카이트레인이나 버스로 갈 수가 없어서 따로 셔틀을 타는것이 아니라면 차를 렌트해서 가야하는데요, 친구가 국제면허증을 가지고 있어서 저희는 차를 렌트해서 조프리 레이크로 갔습니다.  

 

조프리 레이크는 다 합쳐서 3개의 호수가 있습니다. Lower, Middle, Upper lake인데요, Lower lake는 정말 가까워서 금방 도착해서 볼 수가 있어요. 그런데 Middle lake까지 가는데는 1시간 정도 등산해서 도착을 했습니다. 이렇게까지 오래 등산을 한 것은 오랜만이라 많이 힘들었는데요, 그래도 올라가는길에 공기도 너무 좋고 숲도 굉장히 웅장하고 예뻐서 나름 괜찮았습니다. 그리고 이제 Middle lake에 도착하니 에메랄드 빛깔의 호수가 너무나도 예뻐서 힘들었던 것도 다 잊어버리게 되더라구요.

 

중간 호수에서 Upper lake까지 가는것은 Lower에서 Middle lake까지 가는것보다 짧았습니다. 20~30분 정도라 처음처럼 힘들지는 않았어요. 올라가는길에는 계단모양의 폭포인 Holloway Falls도 볼 수 있었습니다. 드디어 마지막으로 정상에 있는 Upper lake에 도착했는데, 6월인데도 산 정상부근이라서 그런지 눈이 쌓여있었습니다. 웅장하지만 뭔가 고독한 느낌의 경치를 볼 수 있었어요.

 

그러면 이것으로 오늘의 연수일기를 마치겠습니다. 

 

 

KakaoTalk_20190616_155857089.jpg

KakaoTalk_20190616_162651494.jpg

KakaoTalk_20190616_162842569.jpg

게시물수 3,629개
게시판 리스트
번호 사진 제목/내용 작성자 날짜 조회
3629

[토론토] UMC - 셔틀버스 운영하는 Vaughan Mills 아울렛

[토론토] UMC 어학원 - 셔틀버스 운영하는 Vaughan Mills 아웃렛 _ 22 일요일에 머리가 너무 어지러워서 집에만 있을 수 없었습니다. 룸메가 어디 가자고 해서 따라갔더니,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는 몰이더라구요. 따로 등록할 필요없이 어떤 나라에서 왔는지, 이름은 뭔지만 적으면 됩니다. 장소는 유니언 스테이션 근처에 있는 스타벅스 앞이구요. 빨간 옷 입으신 분이 몇몇 계실거에요. 다가가서 번밀 … [더보기]

Katkat 11-21 8
3628

[토론토] SSLC - 아이스크림 트럭!

혹시 아이스크림트럭 뭔지 아시나용? 항상 밤낮으로 울리는 학교 종소리같은 벨소리가  저희집앞에서 매일같이 울리는데요, 핀치근처에 항상 점심시간에는 역앞에... 오후에는 공원쪽에서 울리면서 멈춰있더라구요! 너무궁금해서 저도 헨던공원근처에앉아있었는데 애기들이 우루루뛰어가더라구요 ㅎㅎ 어릴때 소독차를보며 뛰어가던 생각이났어요🤣 저도사먹어봤는데 나름 맛있지… [더보기]

shunny 11-21 3
3627

[토론토] SSLC - 수업내용

저는 sc과정의 좋은점은 모든과정을 함께공부한다는게 장점이라고 생각하는데요 !  문법으로 문장을 만든후에 다른친구들이 발표하는걸 받아적기도하고, 서로 발음이 정말 다 달라서그런지 리스닝 테스트보다 더어려워요😭 그걸로 다이얼로그를 만들어서 스피킹수업까지 함께하고있어요. 수업시간에 휴대폰을 만지는걸 허락해주시지않아서, 좀더많은 수업내용이있지만 가끔 이렇게찍어… [더보기]

shunny 11-21 6
3626

[토론토] SGIC - 토론토에서 많이 쓰는 앱

내가 토론토에와서 가장 자주 사용하는 어플 3개를 소개하려고 한다. 이미 캐나다에서 지내고 있는 사람들은 당연히 이 어플들을 거의 항상 사용하고 있을것이라고 확신한다 1. 왓츠앱 (Whatsapp)  : 우리나라의 카톡같은 어플. 다들 왓츠앱을 사용한다. 스냅챗을 이용하는 사람도 많지만 왓츠앱이 더 대중적.   내가 타이핑치고있는거, 어플에 접속해있는거, 마지막으로 채팅을 확인한 시간 … [더보기]

yang 11-18 35
3625

[토론토] SGIC - 영어공부 동기 부여 유투버

나는 가끔 영어공부하기 싫을때 동기부여가 되는 유튜브 영상을 보는데 확실히 도움이 되는 것 같다 - Aran TV  : 내가 정말 좋아하는 유튜버. 아마 영어공부를 유튜버로 하고 있다면 다들 알고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국내에서만 공부해서 원어민처럼 영어를 잘하게된 케이스. 정말 어찌보면 너무너무 독하지만  알고보면 봉사활동도 꾸준히하고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사람이다. … [더보기]

yang 11-18 29
3624

[토론토] SGIC - 토론토에서 운동하기

토론토에서는 보통 사람들이 헬스장을 끊어서 운동하는데 아마 토론토는 1년중 반 이상이 춥기 때문에 실내에서 할 수 있는 운동을 찾다보니 그런탓도 잇는것 같다 가장 유명한 피트니스센터가 GoodLife인데 길거리에 지나다니다보면 이 가방을 들고 있는 사람을 굉장히 많이 발견할 수가 있다 나는 한국에서 헬스장을 등록한 적이 두번 있지만 두달을 채 넘기지 못했다.. 헬스는 나에게 정말 재미없는… [더보기]

yang 11-18 24
3623

[토론토] SGIC - 캐나다가 좋은이유

아직 캐나다에 오래있지 않아서 (특히 겨울을 경험하지 않아서) 딱히 캐나다는 정말 살기에 좋아요!라고 말할 수는 없지만 지금까지 생활을 잘 돌이켜보면 분명한 장점이 있다 1. 영어를 배우기에 좋은 환경  영어를 배우기에 다른 영어권 국가보다 좋다. 사실 호주나 영국, 미국 등의 영어권 나라에 비해서  사람들이 더 친절하고 친구를 만들기가 비교적 쉬운건 사실인 것 같다.  물… [더보기]

yang 11-18 30
3622

[토론토] ILAC - 멀리나가보기

오늘도 어김없이 아침일찍 눈이 떠졌다. 오늘은 뭘 할까 고민하다 시내를 가기로 결정했다. 솔직히 어디가 어딘지 모르는 나는 바로 검색에 들어갔고 시내인 지하철역이 생각보다 많았다. 그래도 뭉쳐있어서 걸어서 움직일 수 있을 거 같았다. 우선 사람이 많은 역으로 정했다.  점점 내가 갈 목적지에 가까워 질수록 지하철에 사람이 북적였고 괜히 설레었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내리는 역에서… [더보기]

예상현 11-14 197
3621

[토론토] ILAC - 필요한 것들 구입하기

누가 그러던데 장시간 비행기타면 시차적응을 못한다고 들었는데... 바로 잤다, 나는,  일어나니 아침 7시, 더 자고 싶었지만 누구나 첫 시작은 의지가 넘치는 법-! 바로 샤워하고 학원갈 준비를 했다. 필요한 종이들이랑 이것 저것 나가기 전까지 한 번 더 확인하며 나갈채비를 했다. 막상 도착하니 어제의 공항을 보는 거 같았다. 이렇게 많은 외국인 사이에 있어본 적도 처음이고 모든게 낯설었다. … [더보기]

예상현 11-14 174
3620

[토론토] ILAC - 캐나다 유학 첫 날

드디어 캐나다에 도착했다. 오랜시간동안 비행기를 타서 멍한 상태였지만, 너무 정신이 없었다. 도착하자마자 공항 와이파이를 잡고 픽업해주시는 분께 연락을 했었다. 반나절이상 제대로 씻질 못 해서 너무나도 씻고 싶었다 ㅋ ㅋ 많은 여행을 해봤지만, 다른 나라에 갈 때마다 느끼지만 길거리의 표지판, 차들 다니는 도로,사람들과 수 많은 가게들은 나에게 모든 것이 새로웠고 정신없이 시선… [더보기]

예상현 11-14 188
3619

[토론토] SGIC - 나만의 용돈관리방법

사실 캐나다에 오기전에 생각햇던것보다 돈이 더 많이 드는것 같아요 우선 생각보다 렌트비가 비쌌고 (500불정도면 쉐어룸을 구할수 있을거라고 생각했는데 이 정도 금액의 집은 컨디션이 영아니다..) 식비도 너무너무 비싸고 정말 세금이랑 팁이 어마무시한것 같아요 홈스테이 살때는 추가비용이 들 게 없었어요 식사가 알아서 나오고 청소나 빨래도 다해주고 화장실에 휴지 이런 자질구레한것들… [더보기]

yang 11-14 181
3618

[토론토] SGIC - 나만의 공부방법

나만의 공부방법이 필수주제여서 글을 올리긴 하지만 사실 특별하게 '나만의' 공부방법이랄건 없는것 같아요 그래서 그냥 나의 공부방법에 대해서 글을 쓰려고 합니다 우선 어학연수를 오기 전에는 애니메이션으로 공부했었어요 애니메이션 라푼젤과 겨울왕국으로 쉐도잉을 하면서 듣기와 말하기 위주로 공부했어요 실전에서 바로써야하기 때문에 가장 급했거든요^^; 그리고 제일 늘리고싶은 파트이기도… [더보기]

yang 11-14 191
3617

[토론토] SSLC - 병원방문

지난 주중에 저는 병원을 다녀왔어요.  가볍게 벌레에 물린줄알았는데,,, 갑자기 하얀 염증같은게 생기더니  다리가 엄청 부우면서 부위가 점점 퍼지고 발열증세가 있어서 바로 병원에 다녀왔어요 ! 노스욕에 있는 병원이였는데요 ! 10만원 정도 병원비가 나왔어요 진통소염제 알레르기 항생제  이런약을 처방받은것 같았어요! 처음에 이곳에 와서 무슨 병원갈일이 있겠나 싶었는데… [더보기]

shunny 11-14 186
3616

[토론토] SSLC - 스피킹 수업방식

저는 1달 반정도 ESL (SF)과정을 듣다가 지금은 (SC)과정을 듣고있어요. 이곳에 와서 스피킹 수업은 처음이였는데요.  선생님이 종이를 여러장을 나눠주고 서로 토론하는식으로 진행되는 방식이고, 선생님도 돌아다니면서 문법 맞게 이야기하는지 체크해주시고  랜덤으로 질문지를 뽑아서 다시 이야기하라고하세요! 처음에 말도 빠르시고 강해서 무서워서 어버버 거렸는데 지금은  되… [더보기]

shunny 11-14 161
3615

[토론토] SSLC - 브라질 레스토랑

저번주에 브라질 친구들을 엽기떡볶이에 데리고갔더니 친구들이 너무 맵고 못먹겠다며 ㅎㅎ 한국음식 맛없다고 난리였어요~ 그래서, 자기네 나라 음식 먹으러가자고해서 다녀왔는데 ! 밑에 치즈 올라가있는 음식은,, 치즈돈가스에 토마토소스가 올려진맛이였어요! 제느낌엔 아주 비슷한 맛...브라질음식을 먹어본적이 없어서 사실 걱정했는데 너무나도 즐겨먹던 음식과 비슷한 맛이더라구요 ㅎㅎ 너… [더보기]

shunny 11-14 169
and or
  • home
  • top